[상속세] 상속재산보다 부채가 많은 경우에는 상속을 포기하는 것이 유리하다.

상속포기제도(상속포기와 한정승인)

상속세
상속세 절세

국세청

상속재산보다 부채가 많은 경우에는 상속을 포기하는 것이 유리하다.
 

상속이 개시되면 피상속인의 재산상의 모든 권리와 의무는 상속인의 의사와는 관계없이 법률상 모두 상속인이 물려받게 된다.

상속재산이 부채보다 많다면 별 문제가 없으나, 부채가 상속재산보다 많은 경우에도 상속인의 의사를 무시하고 자산과 부채를 모두 상속인에게 승계시킨다면 이는 매우 가혹한 일이다.

왜냐하면 상속 재산으로 피상속인의 채무를 전부 갚지 못하므로 상속인 본인의 고유재산으로 갚아야 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민법에서는 상속포기제도를 두어 상속인을 보호하고 있다.
 

● 상속포기

상속을 포기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상속개시가 있음을 안 날부터 3개월 내에 가정법원에 상속포기 신고를 해야 한다.

그러나 이 기간은 이해관계인 또는 검사의 청구에 의하여 가정법원이 연장할 수 있다.

공동상속의 경우에도 각 상속인은 단독으로 상속을 포기할 수 있다.

상속을 포기하면 처음부터 상속인이 아니었던 것으로 된다.

즉, 피상속인의 재산상의 모든 권리와 의무는 상속을 포기한 자에게는 승계되지 아니한다.

포기한 상속분은 다른 상속인의 상속분의 비율로 그 상속인에게 귀속된다.
 



● 한정승인

상속재산으로 자산이 많은지 부채가 많은지 불분명한 때에는 상속으로 인하여 취득할 재산의 한도 내에서 피상속인의 채무를 변제할 것을 조건으로 상속을 승인할 수 있는데 이를 ‘한정승인’ 이라 한다.

따라서 한정승인을 하게 되면 상속재산보다 부채가 많다 하더라도 상속인 본인의 고유재산을 처분하면서까지 피상속인의 채무를 변제하지 않아도 된다.

상속인이 한정승인을 하고자 하는 경우에도 상속개시가 있음을 안 날부터 3개월 이내에 상속재산의 목록을 첨부하여 상속개시지의 가정법원에 한정승인의 신고를 하여야 한다.

다만, 상속인에게 중대한 과실이 없이 상속채무가 상속재산을 초과하는 사실을 상속개시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알지 못한 경우에는 그 사실을 안 날부터 3개월 이내에 한정승인을 할 수 있다.

상속포기나 한정승인은 직접적으로 상속세를 절세하는 방법은 아니나 상속재산보다 부채가 많은 경우에는 상속포기나 한정승인 제도를 이용하면 상속인의 재산을 보호할 수 있다.
 

▶ 관련 법규 : 민법 제1019조, 제1028조, 제1030조, 제1041조



<출처-국세청>
 

상속 관련 해당사항, 모든 게시물 관련 문의사항 및 복잡한 세무적인
 

문제에 대해 쉽게 풀어서 A-Z까지 도움을 드리고 있습니다.

언제든지 연락 부탁드립니다.

가현택스(서초반포) 02-535-8252 

  • #상속세
  • #상속포기제도
  • #한정승인
  • #상속재산
  • #부채
  • #재산상의권리와의무
  • #방배동세무사
  • #사당동세무사
  • #서초세무사
  • #내방역세무사
  • #절세전문
  • #세무그룹가현택스(서초반포)

상속재산 등의 소재지

외국인 거주자가 아들인 외국인 거주자에게 3억원의 예금을 증여하려고 합니다. 예금주 명의를 변경하는 것임. 이 자금은 외국에서 벌어온 돈이라고 합니다.

상속세 납부의무 #2

상속세를 대표상속인 1인의 주민번호로 상속세 총액을 납부하지 않고, 상속인별 각자의 성명과 주민등록번호를 기재하여 상속재산의 비율만큼 상속세를 안분하여 각자 자진 납부할 수 있는지요?

상속세 납부의무 #1

피상속인은 비상장법인(A법인)의 대표이사로서 해당 법인의 비상장주식(A주식)을 보유하고 있는데 상속개시일 전 5년 이내에 해당 비상장법인(A법인)과 특수관계에 있는 다른 비상장법인(B법인)에게 주식(A주식) 증여하였습니다. 또한 유언으로 인하여 피상속인의 주식 중 일부를 다른 관계회사(C법인)에게 유증하려고 합니다.

상속세 과세대상

피상속인은 비거주자에 해당합니다. 피상속인은 사망 전에 국내 금융재산을 보유하고 있다가 사망 직전에 보유한 금융재산을 본인의 거주지국인 미국으로 송금할 예정입니다. 미국으로 송금한 미국계좌는 피상속인과 피상속인의 배우자 공동명의의 통장입니다. 배우자에게 증여의 의사는 전혀 없고 단지 국내 상속재산에 포함되지 않도록 하여 절세하기 위하여 송금할 계획입니다.